티스토리 뷰

ordinary scene

전구증상

갈매나무 2009.11.12 01:24

Feb 2008, Suvarnabhumi Airport, Bangkok, Thailand.  Nikon Coolpix P4


새벽 1시쯤 델리에서 출발, 방콕을 경유해 집으로 돌아오던 길이었다.
완전 녹초가 된 상태로 10시 반에 뜨는 비행기를 기다렸다.
쑤완나품 공항은 인천공항 뺨치게 좋은 공항이었다. 시간은 많이 남았는데 기력이 없었다.
게이트 근처 벤치에서 운동화를 벗고 가방을 베고...
들어누웠던...가? 아님 그냥 앉아서 졸고 있었던가? 기억이 가물가물. 
잠시 만났던 파키스탄 아저씨도 생각난다.
 
여전히 이렇게 기억이 생생한 것에 비해 시간은 너무나 빨리 흘러버렸다.
맥그로드간지에서 만난 티벳인 친구에게 2년후에 꼭 다시 올거라고 몇 번이나 이야기했었는데
그 2년이 이렇게 빨리 가까워질 줄이야.

어디론가 떠나고싶어 안달나는 시기는 2년을 주기로 나를 찾아오나보다.
오늘은,
비행기가 활주로를 달려 하늘로 날아올라 어느 정도 고도가 안정된 후 안전벨트 램프등이 꺼질 때 울리는 그
가볍고도 경쾌한 벨소리가 귓가에 연신 울려댔다.

떠나던 날 당일 신기하게도 너무나 덤덤하다가,
 비행기가 활주로를 달릴 때가 되서야 새삼 두근두근거리기 시작했던
작년 1월이 자꾸 떠올라서일거다.

내년 초에 떠날수 있을까, 과연.
이집트, 태국, 모로코.
이 세 곳 중 어느 곳이든! ㅋ


세계일주 병이 또 도지려나...이건 혹시 전구증상? -_-;

어쨌든, 시험앞둔 내게 활력을 주는 즐거운 상상 ^^





'ordinary scen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험이 끝나고  (12) 2010.01.13
D-53  (10) 2009.11.15
전구증상  (4) 2009.11.12
요즘  (12) 2009.09.27
대폿집  (2) 2009.09.06
작년  (0) 2009.09.06
댓글
  • 프로필사진 BlogIcon SEEMs 전구? 그게 뭐임? 2009.11.12 13:4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갈매나무 아... 의학용어이긴한데 그래도 의학용어의 범주에 완전히 포함되진 않을거라는 생각에 무심코 썼는데... 쩝. 죄송^^; 전구증상에 대해서는 제 친구가 답글 달아줬네요ㅋ 2009.11.13 17:15 신고
  • 프로필사진 네뒤의너 전구증상(前矩症狀) ; 어떤 병의 발병을 시사하는 증상이나 어떤 병이 발병하기 전에 나타나는 증상을 이르는 말이다.

    이 글타래의 성격상, 도서관에 수시간째 박혀있는 화자의 고생스러운 엉덩이가 비로서 의자에서 벗어나 만유인력의 중력을 두 다리로 극복해보자는 심리적 환원이 엿보인다.

    댓글 상기 '두 다리'는 떠나고자 하는 원심력의 진부한 메타포가 된다.

    구글에서 '전구증상'을 우연히 쳤는데 굳고 '정정한' 갈매나무가 2nd로 뜨네요 @_@; 그래서 본의 아니게 글을 쓴 당일 들어오게 되었군요!
    2009.11.12 17:5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갈매나무 아 웃겨ㅋㅋㅋ
    니가 새삼스럽게 구글에서 전구증상을 검색해볼 일이 뭐 있었겠어. RSS리더기에서 업뎃된걸 보고 들어왔겠지~ 안봐도 비디오임ㅋ
    (cf. 비로서 -> 비로소)
    2009.11.13 17:17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