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aste and feel

유자차

갈매나무 2012.07.16 00:16




브로콜리 너마저 노래 중에 두번째로 좋아하는 노래 쯤 될 것 같다.


듣고있으면 마음이 따끈하게 데워지는 기분이다.


그나저나 두리반에서도 공연했었다니.  :) 





바닥에 남은 차가운 껍질에 뜨거운 눈물을 부워
그만큼 달콤하지는 않지만 울지 않을 수 있어
온기가 필요했잖아 이제는 지친 마음을 쉬어

이 차를 다 마시고 봄날으로 가자

우리 좋았던 날들의 기억을 설탕에 켜켜이 묻어
언젠가 문득 너무 힘들 때면 꺼내어 볼 수 있게
그때는 좋았었잖아 지금은 뭐가 또 달라졌지

이 차를 다 마시고 봄날으로 가자




'taste and fe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스킷 깡통  (1) 2013.09.09
이브나, 가을방학  (0) 2013.09.03
유자차  (0) 2012.07.16
당신은 아세요?  (0) 2012.04.28
R.I.P Whitney Houston  (0) 2012.02.12
무산일기  (0) 2012.02.06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