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 voyage/India_2008

낮잠




Jan 2008, Varanasi, India _ Pentax me-super, Agfa color 200





처음 바라나시에 도착하고 해가 뉘엿뉘엿 저물어가기 시작할 때쯤, 가트에 서서 강가를 바라보니 

보트 여러대가 이렇게 줄지어 있었다. 참 뭔가 경건해보이기도 하고, 그런 풍경이 예쁘기도 해서 사진을 찍었다.

그런데 그게, 보트업자들이 모두 파업 중이라서 볼 수 있는 풍경이라는 걸 그 땐 상상도 못했다. 

바라나시에서 5일인가 머물렀는데 파업은 지속되었고, 결국 보트 투어는 하지 못한 채, 아그라행 기차표를 예매했다. 

내가 떠나고 2,3일 정도 바라나시에 더 머물렀다던 친구는 바라나시에서의 마지막날 보트를 탔다고 했다. 

아무튼, 바라나시에 다시 가야할 이유가 명백한 셈. ㅎㅎ 





'bon voyage > India_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질녘, 타지마할  (0) 2013.09.29
낮잠  (0) 2013.09.22
Pushkar  (0) 2012.03.11
바라나시, Varanasi ⑥ 두 친구와 함께한 하루 ⑵  (12) 2009.03.01
인도에서 영화보기  (2) 2009.01.24
바라나시, Varanasi ⑤ 두 친구와 함께한 하루 ⑴  (3) 2008.10.11

최근 트랙백

Propriété intellectuelle
Publicité
Focus
보라

알림

이 블로그는 구글에서 제공한 크롬에 최적화 되어있고, 네이버에서 제공한 나눔글꼴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카운터

Today : 23
Yesterday : 55
Total : 137,435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