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ordinary scene

크리스마스 카드

갈매나무 2018.12.13 15:41


지난주에 짝꿍이 준 크리스마스 카드. 올해 처음 받은 카드다.

약 1cm 두께의 육각형 모양인데 윗부분을 당기면 트리 모양이 되고,

트리 바닥에 글 쓰는 공간이 있다. 

회사 디자인팀에서 만들었다고 한다. 


받자마자 읽었을 땐, 내년엔 셋이서 3배 더 행복해지자는 말에 웃음이 나왔다. 

끝 부분에 써놓은 -이것은 테스트입니다-라는 말에 다시 한번 큭큭. 

그의 엉뚱한 유머가 좋다. 


근데 오늘 문득, 3배 더 행복해지자는 말이 다시 생각났는데, 왠지 눈물이 나왔다. 

정말 셋이서 3배 행복해진다면 더없이 좋겠지만 

혹시나, 다시 둘이 되더라도 우린 행복할거야, 라고 생각했다. 



'ordinary scen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임신 19주, 태동을 느끼다  (0) 2019.01.03
임신 16주, 안정기에 접어들다  (0) 2018.12.16
크리스마스 카드  (0) 2018.12.13
미니멀리즘?  (0) 2018.12.09
임신 15주차  (0) 2018.12.08
임신 10주차 : 불안  (0) 2018.11.02
댓글
댓글쓰기 폼